경기도 농기원, 고양국제꽃박람회 신품종 콘테스트 국무총리상 수상 등 3관왕 달성

0
37

경기도농업기술원이 ‘고양 국제꽃박람회 화훼신품종 콘테스트’에서 아스트로피튬 선인장 ‘오로라젬’으로 국무총리상, 장미 ‘보보스’로 장관상, 부스 연출로 경기도지사상 등 3관왕을 달성했다.

지난 26일 열린 폐막식에서 국무총리상을 받은 아스트로피튬 선인장 ‘오로라젬’은 상단부에 연두색과 노란색이 착색된 품종이다. 독특한 외관으로 자구(새끼 구·子球)가 발생하지 않는 기존 아스트로피튬과 다르게 절단 시 접목 가능한 형태의 자구가 생성돼 증식 효율도 우수하다.

장관상을 받은 장미 ‘보보스’ 품종은 진분홍색의 꽃 색이 안정적인 품종으로 가시가 적고 절화(꽃이나 꽃봉오리를 줄기·잎과 함께 잘라낸 것) 생산량이 많은 게 장점이다.

경기도지사상을 받은 부스에서는 자체 개발한 장미, 국화, 선인장, 다육식물 등 총 66품목을 다양한 디자인으로 전시해 관람객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.

김석철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“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개최된 고양국제꽃박람회에서 활발한 신품종 전시 홍보를 했다. 꽃 박람회를 계기로 국내 화훼 소비가 촉진되길 기대한다“며 “기호도가 높은 신품종 개발과 국산 신품종의 우수성을 지속적으로 홍보하겠다”고 말했다.

*자료제공 : 경기도농업기술원

회신을 남겨주세요

Please enter your comment!
Please enter your name here